마이크로소프트(MS)는 차세대 운영체제(OS)인 윈도10 정식 버전을 오는 7월 29일 전 세계 190개국에 공식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.

MS에 따르면 윈도7 및 윈도8.1 사용자들은 무료로 업그레이드가 가능하다. 무료 업그레이드를 하지 않고 새로 구입하는 경우 가격은 윈도10 홈이 119달러, 윈도10 프로가 199달러다. 이는 윈도8 가격과 똑같다. 

또한 사용자들은 오늘부터 윈도10 무료 업그레이드 예약을 할 수 있다.

윈도10은 PC와 태블릿용 버전이며 스마트폰용인 윈도10 모바일은 올해 하반기 선보일 전망이다. 윈도10은 시작 메뉴 부활로 보다 쉽게 파일이나 앱, 즐겨 찾기 페이지 등을 검색하거나, 좋아하는 앱이나 콘텐트를 작업 표시줄에 고정할 수 있다.  

디지털 개인 비서 코타나(Cortana)는 사용자의 선호사항을 스스로 학습해 연관된 내용을 추천하며, 음성이나 텍스트로 중요 정보나 개인 일정 등을 알려준다. 윈도 헬로우는 패스워드 없이 로그인할 수 있는 기능으로 생체 인증 기술을 통해 디바이스를 이용할 수 있다.

MS의 새 브라우저 엣지는 디지털 필기, 공유, 리딩 뷰 기능을 탑재하고 있다. 또한 컨티넘 기능으로 태블릿이나 PC, 모바일 폰을 서로 연결해서 제어하거나 공유할 수 있다. 윈도10 엑스박스를 통해선 엑스박스 라이브 게이밍 네트워크를 PC와 태블릿으로 확장시켜 사용할 수 있다.

MS 테리 마이어슨 수석 부사장은 “윈도우 10은 개인 정보 존중 및 보호, 디바이스에 구애 받지 않는 모빌리티 그리고 음성, 터치, 필기, 홀로그램 등을 포함한 윈도우 디바이스 간의 자연스러운 인터랙션으로 정의될 수 있다”고 말했다.